몇개월 전인지 한두해 전인지 기억은 나지 않으나, 카톡에 상태 메시지를 바꾸면서 사용했던 글이다. 그 전에는 카톡을 와이파이로만 사용했기 때문에 급한 연락은 문자로 남겨달라는 글이었다.

 

카카오톡 나의 상태메시지 화면을 캡처한 사진.

아래의 글을 읽고, 한번쯤 생각해보길 권한다.

 

생각이 바뀌지 않으면 행동은 바뀌지 않습니다. 그럼 생각은 왜 바뀌지 않을까요?

평상시 어떻게 살아가십니까?

기존에 해오던 습관대로 살아가지 않습니까?
평상시 생각하던 대로 타성에 젖어서 살아가기 때문입니다.
즉, 생각이 바뀔 필요도 없고, 그냥 살던대로 쭈욱 자기 살던대로--멋대로 살아가면 되는데, 왜 생각을 바꿔야 하겠습니까?

 

타성에 젖어 산다는 게 얼마나 무서운 일인지 깨달을 수 있을까?

 

다음 어학 사전에서 '타성'을 검색했더니, 아래와 같이 나온다.

  • 사람의 말이나 행동에 굳어진 습성
  • 물체가 외부의 힘을 받지 않는 한 정지 또는 등속도 운동의 상태를 지속하려고 하는 성질

 

과학에서도 잘 설명이 되다시피 한번 움직이기 시작하면, 계속 움직이려 하고, 멈춰 있으면 계속 멈춰있으려는 성질이라고 한다.

인간의 삶에 비유해도 거의 완벽하다고 해도 다를 바 없는 이야기이다.

 

한번 굳어진 습성... 죽었다깨어나도 바뀌지 않는다.

물론 긴 세월을 놓고 보면, 바뀌긴 바뀐다. 다만, 생각없이 바뀌다보니, 딱히 그게 자신의 삶에 도움되는 방향으로 바뀌지 않는다는 게 문제일뿐....

 

 

삶을 살아가면서, 그 습성을 한 번이라도 깨어보려고 노력했던 적이 있던가?라고 한번쯤 물어보길 권한다.

 

블로그 이미지

아라 Asrai

생각이 바뀌지 않으면 행동은 바뀌지 않는다. 그럼 생각은 왜 바뀌지 않을까? 평상시 어떻게 살아가는가? 기존에 해오던 습관대로 살아가지 않나? 평상시 생각하던 대로 타성에 젖어서 살아가기 때문이다. 즉, 생각이 바뀔 필요가 없고, 그냥 쭉 자기 살던대로--멋대로 살아가면 되는데, 왜 생각을 바꿔야 하겠는가?

댓글을 달아 주세요